보도기사 탁월한 리더쉽으로 감동과 행복을 창조하는 오케스트라
대통령이 사랑한 남자…그에게 찾아온 3번의 기회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27살의 한 남성이 있습니다. 아는 사람 하나없는 미국으로 이민가 혈혈단신 노숙자가 됐습니다. 심지어 영어도 잘할 줄 모릅니다. 이 남자는 어떻게 됐을까요? 남자는 대통령의 양복 재단사가 됐습니다. 그의 이름은 조르주 드 파리. 존슨 대통령을 시작으로 버락 오바마 대통령까지 무려 52년 동안 아홉 대통령의 양복을 손수 만들었습니다.

노숙자에서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양복 재단사가 되기까지 3번의 놀라운 행운의 순간이 있었습니다. 그 이야기를 시작합니다. 그의 젊은 날은 상처 투성이였습니다. 프랑스에 살다 미국인 여자친구를 따라오게 된 미국. 여자친구가 전 재산 4천 달러를 갖고 잠적하는 바람에 그는 하루 아침에 노숙자가 됐습니다.

“1년 동안 샤워를 못했어요. 저는 거리에서 잤고 쓰레기로 끼니를 때웠죠.”
최악의 상황이었지만 가까스로 버텨냈습니다. 그런데 그에게 첫 번째 행운이 찾아왔습니다. 우연히 프랑스계 캐나다인을 만나 그의 양복점에서 일 할 기회를 얻은 겁니다. 미친 듯이 일하고 받은 주급은 70달러. 스스로 가게를 차리고 싶었지만 영주권이 없어 포기하고 모국행을 준비했던 드 파리. 그런데 주인이 그를 딱하게 여겨 영주권을 받도록 특별히 도와줍니다. 그에게 찾아온 두 번째 행운이었습니다.

“가게 바닥에서 잠을 잤어요. 화장실이 없어서 빈 병에 소변을 해결했습니다.”
그렇게 어렵게 차린 작은 양복점. 가게에서 숙식을 해결하며 그는 또 모든 것을 바쳐 일했습니다. 재봉틀은 커녕 가위도 없어 옷을 면도날로 잘라야 했습니다. 그렇게 조금씩 자리를 잡아가던 중 세 번째 행운이 찾아왔습니다. 우연히 식당에서 오토 패스먼 하원의원을 만나 그의 옷을 만들게 된 겁니다. 그가 만든 양복에 만족한 하원의원이 그를 당시 부통령이던 존슨에게 소개했습니다. 부통령의 양복을 만들게 된 조르주 드 파리. 케네디 대통령이 암살당하면서 존슨 부통령이 대통령이 됐고 그는 결국 대통령의 양복 재단사가 됐습니다. 그의 장인정신은 백악관에서 인정받게 됐습니다. 존슨 대통령을 시작으로 버락 오바마 대통령까지 총 아홉 대통령의 양복을 직접 제작했습니다.

“제가 만든 정장은 작은 레이스부터 버튼 하나까지 모두 제 손으로 만든 겁니다. 맥도날드 치킨과 엄마가 만들어준 치킨의 차이와 같죠.”
드라마처럼 그의 인생을 바꾼 3번의 기회. 혹자들은 이 남자의 성공을 행운이라 말할지 모릅니다. 하지만 절절한 노력이 없었다면 이런 행운이 따라왔을까요?

"사람들은 절 유명인사라고 하는데, 전 그냥 재단사일 뿐입니다."

- 워싱턴포스트 인터뷰 중

드 파리는 뇌종양으로 지난 13일 81세의 나이로 숨을 거두기 두 달 전까지 양복 만드는 일을 멈추지 않았습니다.   [정경윤, 김승환 인턴 기자, SBS 주요뉴스]


  79 "라 트라비아타" 공연안내 SNO 10-10 337  
  78 영화 인천 상륙작전 SNO 08-05 444  
  77 임재식 단장, 이런 분을 아시나요? SNO 07-20 569  
  76 서지문의 뉴스로책읽기[1] SNO 06-28 528  
  75 ’논어의 혼’ 알리기 나서 SNO 10-30 1050  
  74 대통령이 사랑한 남자…그에게 찾아온 3번의 기… SNO 10-28 1367  
  73 [칼럼] 해외 오케스트라 단체의 지휘자 선정과 … SNO 10-03 1456  
  72 애타는 지휘자들 SNO 10-03 887  
  71 윤이상 팔아 520억짜리 음악당 짓고, 생가 터는 … SNO 09-02 983  
  70 BMW 승용차 생산 자동라인 견학 SNO 08-27 834  
  69 [인터뷰] 예술감독 박완의 畵音콘서트 SNO 06-02 1325  
  68 고요한 아침의 나라 (100년전한국기록영화 ) SNO 05-14 919  
  67 <<< 루브르 박물관 1부, 2부, 3부 >… SNO 05-14 739  
  66 서로의 미래를 위한 투자/SNO 전속 작곡가 우미… SNO 07-02 1574  
  65 대관령음악제 태백 콘서트 관련기사 SNO 06-23 1122  
 1  2  3  4  5  6